logobeta
본 영문본은 리걸엔진의 AI 번역 엔진으로 번역되었습니다. 수정이 필요한 부분이 있는 경우 피드백 부탁드립니다.
arrow
(영문) 대법원 2004. 6. 11. 선고 2003도7911 판결
[방문판매등에관한법률위반·약사법위반][공2004.7.15.(206),1194]
Main Issues

[1] In a case where a multi-level seller puts an advertisement that is likely to mislead a person who wishes to become a multi-level salesman to have medical efficacy, efficacy, and effect on non-pharmaceutical products while providing education to the person who intends to become a multi-level salesman, whether the seller may be punished as a violation of the

[2] The case holding that the facts charged cannot be deemed as specified

Summary of Judgment

[1] Article 18(1) of the Door-to-Door Sales, etc. Act provides that when a multi-stage seller sells multi-stage sales to multi-stage sales salespersons or consumers, the multi-stage sales salesperson or consumer becomes the counterpart of the transaction. Thus, in a case where a multi-stage seller conducts education on the efficacy and effect of the sold product to a person who wishes to become a multi-stage sales salesperson, and the multi-stage seller makes an advertisement likely to mislead the person who wishes to become a multi-stage sales salesperson as having medical efficacy and effect even though the product is not a medicine, it is not merely an internal education, but it can be a counter-party to the transaction in which a person who wishes to become a multi-stage sales salesperson purchases the product in question from a multi-stage seller. Thus, Articles 74(1)1 and 55(2) of the Pharmaceutical Affairs Act, which are punished for acts that are not pharmaceutical products, may be applied.

[2] The case holding that it cannot be deemed that the general indication of the facts charged is an inevitable case in light of the nature of the crime charged against the violation of the Door-to-Door Sales, etc. Act or the crime charged against the violation of the Pharmaceutical Affairs Act, and that the facts charged cannot be determined in light of the relevant facts charged itself

[Reference Provisions]

[1] Articles 55(2) and 74(1)1 of the Pharmaceutical Affairs Act, Article 18(1) of the Door-to-Door Sales, etc. Act / [2] Article 254(4) of the Criminal Procedure Act

Defendant

Defendant

Appellant

Defendant

Judgment of the lower court

Seoul District Court Decision 2003No4380 Delivered on December 3, 2003

Text

The judgment of the court below is reversed, and the case is remanded to the Seoul Central District Court Panel Division.

Reasons

1. As to the second ground for appeal

Article 18(1) of the Door-to-Door Sales Act provides that when a multi-level seller sells multi-level sales to multi-level sales salespersons or consumers, the multi-level sales salesperson or consumer becomes the partner of the transaction. Thus, in a case where a multi-level sales salesperson conducts education on the efficacy, etc. of the sold product to a person who wishes to become a multi-level sales salesperson, and in a case where a multi-level sales salesperson makes an advertisement that is likely to mislead the person who wishes to become a multi-level sales salesperson as having medical efficacy, effects, etc. even though the product is not a medicine, the person who wishes to become a multi-level sales salesperson is not merely an internal training, but can become the counter party to the transaction of purchasing the product from a multi-level sales broker. Thus, in such a case, Articles 74(1)1 and 55(2) of the Pharmaceutical Affairs Act, which are punished for acts that are not medicines, the decision of the court below that applied the above penal provisions, is justifiable, and contrary to the allegations in the grounds of appeal.

2. Regarding ground of appeal No. 1

가. 이 사건 공소사실의 요지는, 피고인은 다단계 판매 회사인 공소외 주식회사의 대표이사인바, 위 회사의 최상위 판매원인 크라운로얄의 지위에 있는 공소외 1 내지 6 과 크라운로얄의 바로 아래 단계인 디아이(DI)의 지위에 있는 같은 7 내지 10 및 그 하위 판매원들인 같은 11 내지 17 등과 상호 또는 순차 공모하여, (1) 2001. 1.경부터 2003. 1.경까지 서울 송파구 방이동 62-8 석정빌딩 지하 소재 위 회사에서, 위 회사의 다단계 판매원들로 하여금 다단계 판매원이 되고자 하는 공소외 18 내지 24 등에게 좋은 직장을 소개하여 주겠다고 거짓말로 꾀어 위 회사로 오게 한 후, 본인의 의사에 반하여 위 부근 여관에서 약 1주일간 합숙을 하면서 판매 교육을 받게 하는 등 다단계 판매원이 되고자 하는 자에게 본인의 의사에 반하여 교육·합숙 등을 강요하고, (2) 위 일시, 장소에서, 다단계 판매원이 되고자 하는 공소외 18 내지 24 등에게 위 회사의 판매원이 되기 위하여는 위 회사에서 판매하는 물품을 구매하여야 한다고 하면서 건강보조식품, 화장품 등 약 200~350만 원 가량의 물품을 의무적으로 구매하도록 하여, 다단계 판매원이 되고자 하는 자에게 개인할당 판매액 명목으로 물품구입 의무를 부과하고, (3) 위 일시, 장소에서, 에이비(AB : 준성공)의 직급에는 쉽게 오르지 못하고 설령 에이비(AB) 직급에 오른다고 하더라도 월 1,000만 원의 수입이 보장되는 것이 아니라 실제로는 대부분 수입이 없거나 수십만 원 또는 100~200만 원 가량의 수입을 얻는 것이 현실임에도 불구하고, 다단계 판매원이 되고자 하는 공소외 18 내지 24 등에게 교육을 실시하면서, 마치 위 회사의 판매원이 된 후 6개월 내지 1년만 지나면 에이비(AB) 직급에 오를 수 있으며, 에이비(AB)직급에만 이르면 월 1,000만 원의 수입을 얻을 수 있는 것처럼 선전하여 다단계 판매원이 받게 될 일정한 이익 및 운영 방식에 관하여 허위 또는 과장된 정보 등을 제공하고, (4) 위 일시, 장소에서, 다단계 판매원이 되고자 하는 공소외 18 내지 25 등에게 위 회사에서 판매하는 제품들의 효능에 관한 교육을 실시하면서, '만전'의 경우 50여 가지 효소, 과일, 야채 등을 원료로 하여 만든 제품으로 신체의 장기에 모두 좋으며, 처음 먹을 때는 몸에서 눈꼽, 귀지, 설사가 나다가 몸이 안 좋은 부분이 있으면 그 부분이 좋아지고 알레르기, 두드러기 환자가 먹으면 피부가 깨끗해지고 체질 개선의 효과가 있는 만병통치약이라고 하고, '비피(Bi-Fi) 2000'의 경우에는 변비가 있는 사람이 먹으면 바로 치료된다고 하고, '스파'의 경우에는 가려움증이 있다거나 닭살 피부가 있는 사람 또는 비듬, 탈모, 여드름이 있는 사람에게 효과가 있고, 피부의 노폐물을 배출시킨다고 설명하고, '바이(BA-E)'의 경우에는 혈액 순환 및 혈관 확장에 좋고, 세포의 재생능력 강화, 콜레스테롤 제거, 신진대사 강화 등에 좋고, 관절에 이상이 있거나 삔 경우에는 이것을 착용하면 낫고, 중풍 환자가 착용하면 완쾌된다고 하고, '헬스 케어'의 경우에는 효모 추출물과 해독 성분이 들어 있어서 변비를 완전히 낫게 해주는 등 장에 좋다고 하고, '바이오 센탈'의 경우에는 배지센탈 성분이 세포를 재생하는 효과가 있고, 미백 및 주름살 개선기능이 있다고 하는 등 위 제품들이 마치 만병통치약과 같은 효과가 있는 것처럼 허위 또는 과장된 사실을 알리거나 기만적 방법을 사용하여 거래를 유도하고, 재화 등의 품질 등에 대하여 허위 사실을 알리거나 실제의 것보다 현저히 우량하거나 유리한 것으로 오인시킬 수 있는 행위를 하고, 위 제품들이 의약품이 아님에도 마치 의학적 효능, 효과 등이 있는 것으로 오인될 우려가 있는 광고를 하고, (5) 2001. 1.경부터 2002. 10.경까지, 다단계 판매원인 공소외 18 내지 24 등에게 직급 상승을 빨리 하기 위하여는 자신이 먼저 다른 사람 이름으로 물품을 구입하고, 나중에 사람을 데려오는 것이 유리하다고 부추긴 후, 속칭 '캔(깡통구좌)'이라고 하여 실제로는 판매원이 자신의 직급 상승을 위하여 자신이 물품을 구매하면서 판매원의 친척, 친구 등의 명의를 도용하여 특정인을 그 특정인의 동의 없이 자신의 하위 판매원으로 등록하게 하였다는 것인바, 원심은 이 사건 공소사실이 특정되었음을 전제로 하여, 그 채용 증거에 의하여 이 사건 공소사실을 유죄로 인정한 제1심판결을 그대로 유지하였다.

B. However, Article 254(4) of the Criminal Procedure Act provides, “The facts charged shall be stated to specify the time, place, and method of the crime.” In light of the facts charged itself, the charges charged in this case are established by each act of violation of the Door-to-Door Sales, etc. Act or one crime of violation of the Pharmaceutical Affairs Act, barring any special circumstance. However, the part of the violation of the Pharmaceutical Affairs Act is in a commercial concurrent relationship with the crime of violation of the Door-to-Door Sales, etc. Act, and it is difficult to see that the general indication of the facts charged is inevitable even if considering the nature of the crime charged, it is difficult to say that the facts charged are different from the facts charged. However, even though the facts charged in this case should be stated to the extent that it can be distinguishable from the facts charged, the date and time of the crime against each act should be stated from January 201 to October 2001, or from October 2002, and it cannot be seen that the Act was revised to the extent that it cannot be applied to any other act.

Nevertheless, the court below convicted the charged facts on the premise that the charged facts of this case were specified. The court below erred by misapprehending the legal principles as to the specification of the charged facts, which affected the conclusion of the judgment.

3. Conclusion

Therefore, the lower judgment is reversed, and the case is remanded to the lower court for further proceedings consistent with this Opinion. It is so decided as per Disposition by the assent of all participating Justices on the bench.

Justices Shin Hyun-chul (Presiding Justice)

arrow